여기를 눌러 모든 암 정보를 검색하세요!
 
확대보기 | 축소보기
 
 

Home > 암관련 소식 > 의학 뉴스

 
일본 암환자 3명 중 2명은 진단 5년후도 생존 작성일 2017-08-10 오전 10:10:04
작성자 : 관리자 조회 36

일본 암 환자 세 명 중 두 명은 암 진단 5년 후에도 생존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일본 국립암연구센터 21만명 조사 결과
12개 암 환자 평균 ‘5년 생존율’은 65.2%
전립선암 97.7%, 폐암 39.1% 췌장암 9.9%

 
 일본 국립암연구센터가 2008년 암 진료 거점 병원에서 암으로 진단받은 21만4500명의 치료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5년 후의 평균 생존율은 65.2%로 집계됐다. 12개 암 부위별 생존율은 전립선암이 97.7%로 가장 높았고, 다음은 유방암(92.7%)ㆍ자궁체부암(82.8%) 순이었다. 생존율이 70%를 넘는 암 증상은 자궁경부암(75.6%)ㆍ대장암(72.6%)ㆍ방광암(71.2%)ㆍ위암(70.4%)이었다. 전립선암은 전체 4기의 암 진행도 가운데 1~3기는 생존율이 100%였다.  
 
 5년 후 생존율이 가장 낮은 암은 조기 발견이 어려운 췌장암(9.9%)이고, 다음은 간암(38.5%)ㆍ폐암(39.1%)ㆍ식도암(43.4%) 순이었다. 생존율은 암 진행 단계가 올라갈수록 급락하는 경향을 보였다. 위암의 경우 1기는 생존율이 95%인데 반해 4기는 9%에 불과했다.  
 
 암 진단을 받은 환자의 평균 나이는 2015년 현재 68.5세로 2009년(67.2세)보다 1.5세 많았다. 암 환자 가운데 75세 이상 고령자 비율도 증가 추세로 2015년 36.5%나 됐다. 그러나 암 환자는 고령화될수록 치료를 받지 않고 경과 관찰에 머무는 추세를 보였다. 4기 폐암 판정을 받은 85세 이상 환자의 경우 58%가 치료를 받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85세 이상 4기 췌장암, 자궁체부암 환자의 경우 그 비율이 각각 60%, 66.7%나 됐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이를 바탕으로 고령자용 항암 치료 지침을 만들 방침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은 전했다.  

 


도쿄=오영환 특파원 hwasan@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일본 암환자 3명 중 2명은 진단 5년후도 생존


 

덧글 달기

이전글  ‘생로병사의 비밀’ 수면 부족, 치매·암까지 유발?…‘잠들지 못하는 뇌의 경고’
다음글  고령 암 환자 늘어나는 日… 85세이상 60% 치료 포기
번호 제 목 작성일 조회
No.1 암 포탈 사이트 A-m의 재능 기부자가 되어주세요 2016-11-23 3896
5392 위암 수술 후, 덤핑 증후군 예방법 2017-08-18 8
5391 단백질·타우린 풍부한 '오징어'… 암세포 증식 억제해주는 먹물까지 드세요. 2017-08-18 4
5390 암 치료, 통합의학이 답이다. 2017-08-18 8
5389 폐경 지난 여성 '피자' 좋아하다 '암' 걸릴라 2017-08-18 1
5388 '비타민C' 백혈병 진행 막는다. 2017-08-18 1
5387 '불야성' 지역 사는 여성들 '유방암' 걸릴 위험 높아 2017-08-18 2
5386 위암 발병률 세계 1위 한국, '이것'이 암 유발한다?! 2017-08-17 9
5385 노화·암 막는 '토마토'… 건강효과 톡톡히 보는 섭취법 2017-08-17 7
5384 암 검진 기관 중 709곳 '미흡'..후속조치도 부실 2017-08-17 6
5383 갑상선암, 이젠 흉터 걱정 없이 수술 가능 2017-08-17 6
5382 만12세 41%가 자궁경부암 백신 미접종…"부작용 걱정돼서" 2017-08-17 3
5381 유방암 환자가 유제품을 끊은 결과는 놀랍다. 2017-08-16 14
5380 암의 원인 '활성산소' 줄일 방법은? 2017-08-16 13
5379 젊은 층에서 대장암 증가…예방법 3 2017-08-16 3
5378 [대구경북지역암센터가 알려주는 ‘놓치기 쉬운 암 징후’] <3>유방암 2017-08-16 9
5377 폐에 전이된 간암, 하이푸와 면역세포치료 병행하면 예후 좋아져 2017-08-16 5
5376 '암' 진단 받으면 6개월내 심장마비·뇌졸중 발병 위험 2배 이상 2017-08-16 5
5375 '소방관들' 암 발병 위험 높은 이유 있네 2017-08-14 4
5374 [유방암 수술 후 재건] 여성성 상실 환자 만족도 높여 2017-08-14 7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