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를 눌러 모든 암 정보를 검색하세요!
 
확대보기 | 축소보기
 
 

Home > 암관련 소식 > 의학 뉴스

 
야근 잦은 여성, 암 위험 증가 작성일 2018-01-10 오전 9:12:17
작성자 : 관리자 조회 98

야간 근무를 오래 하는 여성은 특정 암에 걸릴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전반적으로 밤에 일을 하는 여성에게서는 암 발병 위험이 19% 증가했다.

중국 쓰촨 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야간 근무를 오래 하는 여성은 피부암 발병 위험은 41%, 유방암 32%, 위암은 18%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밤에 일하는 간호사의 경우, 낮에만 일하는 동료들에 비해 유방암 위험이 58% 높았다. 또 위암 위험은 35%, 폐암은 28%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연구팀의 수엘레이 마 교수는 "이번 연구는 야간 근무가 여성에게서 암의 일반적인 위험 인자로 작용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전의 연구에서는 밤에 근무할 때 빛에 노출됨으로써 멜라토닌이 줄어들어 수면을 조절하는 생체 시계에 지장을 줄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멜라토닌 호르몬은 유방암 종양의 성장을 억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구팀은 북아메리카와 유럽, 호주, 아시아 여성 400여만 명을 대상으로 실시된 61개의 각기 다른 연구에서 나온 자료를 분석했다. 이와 함께 야간 근무를 오래하는 여성 간호사들을 대상으로 6가지 암과의 상관성을 연구했다.

연구 대상자들을 지역별로 분류했을 때 유방암 위험 증가는 북아메리카와 유럽의 야간 근무 여성에게서만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런 결과는 이 지역 여성들은 높은 성 호르몬 수치를 보이는데 이 때문에 유방암과 같은 호르몬과 관련된 암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또 연구팀은 "간호사들은 야간 근무 강도가 높고, 건강 검진을 자주 받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암 발생 위험이 높다는 결과가 나온 것 같다"며 "어쨌든 오랫동안 야간 근무를 하는 사람들은 건강에 대해 각별한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연구(Night shift work increase the risks of multiple primary cancers in women :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of 61 articles)는 '캔서 에피디미올로지, 바이오마커스 앤 프리벤션(Cancer Epidemiology, Biomarkers and Prevention)'에 실렸다.

 

출전 : 코메디닷컴



 

덧글 달기

이전글  널리 사용되는 혈압약 치료 어려운 악성 피부암 생존율 높인다.
다음글  "초기 증상 인지 중요한 췌장암, 중입자 치료도 완치율 높인다"
번호 제 목 작성일 조회
No.1 암 포탈 사이트 A-m의 재능 기부자가 되어주세요 2016-11-23 6648
5955 암 재발 막는 데만 신경 쓰다 다른 곳서 자라는 암 놓쳐요. 2018-01-22 7
5954 간염·간경변 환자서 고위험군 선별해 암 조기 진단… 생존율↑ 2018-01-22 7
5953 日 "자궁경부암백신 부작용, 접종자 10만명 당 52.5명" 2018-01-22 7
5952 장기적인 스트레스, 남성의 암 위험 20% 높여 2018-01-22 9
5951 암 아니면 피부병…"살을 도려내고 싶다" 호소하는 전북 한 마을 2018-01-22 8
5950 "심한 치주염, 일부 암 위험↑" 2018-01-19 72
5949 [의료 신기술] "빛으로 암치료" 光요법 시대 열릴까? 2018-01-19 76
5948 암 조기발견 신기술 개발 잇따라.. 2018-01-19 58
5947 건국대병원 자체 개발한 유전자 검사법으로 ‘정밀의학 폐암클리닉’ 개설 2018-01-19 49
5946 몸이 따뜻해지는 슈퍼 푸드 4 2018-01-18 70
5945 2년간 유산소운동, 중년 심장 살아난다 (연구) 2018-01-18 77
5944 심한 잇몸병, 췌장암 원인 (연구) 2018-01-18 81
5943 파킨슨병 환자, 정상인에 비해 암 발생 2배 높아 2018-01-18 80
5942 100세시대 암보다 무서운 치매…오메가3 충분히 섭취하세요 2018-01-17 67
5941 대장내시경 경험 있으면 대장암 발생률↓ 2018-01-17 76
5940 유상무, 대장암 치료 후 근황은? “아프지 않은 게 제일 큰 행복” 2018-01-17 116
5939 "세균과 브로콜리 추출물로 대장암 없애는 기술 개발" 2018-01-17 77
5938 "BRCA 유전자 변이 유방암, 생존율 보통 유방암과 같아" 2018-01-16 58
5937 비수술 요법 '하이푸', 간으로 전이된 암·거대 자궁근종 치료에 효과 2018-01-16 79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