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를 눌러 모든 암 정보를 검색하세요!
 
확대보기 | 축소보기
 
 

Home > 암관련 소식 > 의학 뉴스

 
대장암 환자 치료중 사망…대학병원 과실이냐 아니냐? 세간의 관심 집중! 작성일 2018-01-10 오전 9:20:25
작성자 : 관리자 조회 96

대전지역 한 대학병원에 입원해 있던 대장암 환자가 치료를 받는 도중 사망하면서 유족을 중심으로 치료과정의 부적절성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

9일 해당병원과 유족에 따르면 80대 남성 A씨는 지난해 1월 이 병원에 입원 후 대장암 확진 판정을 받았고, 1달 가까이 항암치료를 받다가 퇴원했다.

퇴원 직후, 38도 이상의 고열과 음식을 삼키지 못하는 증상 등이 나타나자 A씨는 해당 병원에 다시 입원했고, 마약성 진통제와 항생제 등을 투여 받았다.

하지만 이후에도 고열이 나타나는 것은 물론 복부 X-ray 검사를 통해 장폐색 의심 소견이 확인됐고, 복막염 등으로 증상 악화가 이어져 같은 해 4월 사망했다.

유족들은 환자와 보호자의 요청에도 의료진이 적절한 진료나 처치를 하지 않았다는데 대해 반발하고 있다. 지속적으로 고열 및 복통 등 증상이 나타났음에도 CT촬영 등 세밀한 검사를 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에 유족들은 지난해 10월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에 해당 사건에 대한 조정중재를 요청했고 오는 12일 조정을 앞두고 있다.

한 유족은 "장폐색 증상이 지속적으로 나타난 만큼 정확한 진단을 위한 CT촬영 등 마땅히 해야 될 검사를 의사가 하지 않았다"며 "환자를 치료해야 되는 의사가 오히려 환자의 병을 키우게끔 관망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복막염 진단 시점 등 치료 과정이 적절하지 않았다는데 대해서는 의료분쟁조정중재원에서도 감정을 통해 인정한 사안"이라며 "이는 의사가 치료 시점을 놓쳤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병원 측은 치료 과정에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해당 병원 관계자는 "환자가 사망한 것은 유감이지만 이미 돌이킬 수 없는, 소생이 불가능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고 있다"며 "진료 과정에서 과실이 발생한 것으로 보기는 어렵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현재 유족 측에서 의료분쟁조정중재원에 민원제기해 1차 감정서가 나온 상태"라며 "최종 결과가 나오면 과실 여부가 가려질 것"이라고 덧붙였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덧글 달기

이전글  "초기 증상 인지 중요한 췌장암, 중입자 치료도 완치율 높인다"
다음글  암 환자 기대 모은 왓슨, 생각보다 똑똑하지 않다.
번호 제 목 작성일 조회
No.1 암 포탈 사이트 A-m의 재능 기부자가 되어주세요 2016-11-23 6648
5955 암 재발 막는 데만 신경 쓰다 다른 곳서 자라는 암 놓쳐요. 2018-01-22 7
5954 간염·간경변 환자서 고위험군 선별해 암 조기 진단… 생존율↑ 2018-01-22 8
5953 日 "자궁경부암백신 부작용, 접종자 10만명 당 52.5명" 2018-01-22 7
5952 장기적인 스트레스, 남성의 암 위험 20% 높여 2018-01-22 9
5951 암 아니면 피부병…"살을 도려내고 싶다" 호소하는 전북 한 마을 2018-01-22 8
5950 "심한 치주염, 일부 암 위험↑" 2018-01-19 72
5949 [의료 신기술] "빛으로 암치료" 光요법 시대 열릴까? 2018-01-19 76
5948 암 조기발견 신기술 개발 잇따라.. 2018-01-19 58
5947 건국대병원 자체 개발한 유전자 검사법으로 ‘정밀의학 폐암클리닉’ 개설 2018-01-19 49
5946 몸이 따뜻해지는 슈퍼 푸드 4 2018-01-18 70
5945 2년간 유산소운동, 중년 심장 살아난다 (연구) 2018-01-18 77
5944 심한 잇몸병, 췌장암 원인 (연구) 2018-01-18 81
5943 파킨슨병 환자, 정상인에 비해 암 발생 2배 높아 2018-01-18 80
5942 100세시대 암보다 무서운 치매…오메가3 충분히 섭취하세요 2018-01-17 67
5941 대장내시경 경험 있으면 대장암 발생률↓ 2018-01-17 76
5940 유상무, 대장암 치료 후 근황은? “아프지 않은 게 제일 큰 행복” 2018-01-17 116
5939 "세균과 브로콜리 추출물로 대장암 없애는 기술 개발" 2018-01-17 77
5938 "BRCA 유전자 변이 유방암, 생존율 보통 유방암과 같아" 2018-01-16 58
5937 비수술 요법 '하이푸', 간으로 전이된 암·거대 자궁근종 치료에 효과 2018-01-16 79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