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HOME > 암 투병·극복·간병기 > 암 투병·극복·간병기

암 투병·극복·간병기

암과 싸워 이겨가고 있는 이야기, 치료과정의 힘든 이야기, 완치되어 건강을 찾은 이야기.. 이러한 많은 이야기가 희망이 되고 위로가 됩니다.
선배님들의 이야기로 암 투병 후배님들에게 힘을 주세요.
글쓰기는 중메뉴>소메뉴, 해당 항목을 선택하시면 작성 가능합니다.


정기검진 결과를기다리는이 순간.
yoona119 2018-02-12 오전 10:10:49


 

작성자 : 윤아 (가명)

 

직장암 수술 후 3년이 지나갑니다. 저는 어제 1년에 한 번씩 치르는 재발 및 전이 여부 검사를 위한 정기검진을 마쳤습니다. 1주일 후에 나올 결과를 기다리는 제 심정은 마치 공판 선고를 기다리는 피고처럼 마음의 지옥을 통과하고 있는 기분입니다. 평소에는 씩씩하고 명랑한 성격이지만 오늘만큼은 아무 것도 손에 잡히지 않습니다.

 

지난 3년의 투병 기간은 고통과 절망감과 두려움을 이겨낸 저 자신에게 상을 주고 싶지만, 과연 결과는 제가 기대하는 대로 나올는지 알 수 없습니다.

결과도 결과지만 주기적으로 이런 심판을 받아야 하는 상황이 더 힘듭니다.

저 자신도 그렇지만 가슴조리며 기다리는 가족들은 무슨 벌인가요?

우리 수다방의 경험자 분들 제게 힘을 좀 주세요.


ellisls 현대의학과 자신의 신념, 그리고 치료에 의하여 분명히 완치될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넉넉히 극복하고, 이를 계기로 더욱 건강에 힘쓸 수 있는 계기를 얻었노라고 받아드리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입니다. 암으로 대장 전체를 절제한 지 17년 된 사람입니다. 2018-02-13 오후 5:52:10 
leeym5248 방심하지 마시고 규칙적이고 건강한 식이요법을 계속하셔서 완치하시기 바랍니다. 이제 조금만 더 노력하시면 좋은 결과를 보실 수 있을 것 같네요. 끝으로 마음을 편안히 하시고 느긋하게 대처합시다. 함께.. 2018-02-12 오후 4:28:26 
leeym5248 윤아님의 심정이 십분 이해가 갑니다. 저도 대장암 수술 한지 2년 반이 넘어갑니다. 결과를 받기 전에는 일이 손에 잡히지 않더군요. 저의 경우 불안한 마음을 음악으로 달랬습니다. 그리고 아직 좋은 결과가 나오더라도 ... 계속 2018-02-12 오후 4:23:50 
댓글쓰기
 난소암이라는 생의 간이역을 지나면서...
 [유방암 투병기] 우리 모두가 희망을 갖고 살기를 빌며.
투병 극복기 쓰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