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를 눌러 모든 암 정보를 검색하세요!
 
확대보기 | 축소보기
 
 

Home > 커뮤니티 > 암지식나누기

 
뻔한 건강검진? 10만원 추가해 '가성비' 확 높여볼까 작성일 2017-12-07 오전 10:08:06
작성자 : 관리자 조회 15

[건강검진 업그레이드하기]

- 10만원 이하 검사는
임신 계획 30대 여성, 풍진바이러스 검사
40대 만성질환·흡연자, 경동맥 초음파 검사

한 해를 마무리하면서 그간 못 했던 일들을 서둘러 하게 마련인데, 건강검진도 그 중 하나다. 2년에 한 번씩 받아야 하는 국가 검진이나 직장인 검진을 앞두고 있다면 비용을 조금만 추가해 한두 가지 검사를 더 받도록 하자. 서울대병원 강남센터 가정의학과 오승원 교수는 "특별한 증상이 없으면 혈액 검사·흉부 엑스레이·소변 검사·신체 계측 등 기본 검사만 받아도 되지만 자신의 연령대에서 빈발하는 질병에 대한 검사를 한 번쯤 받으면 좋다"고 말했다. 10만원 내외의 비교적 값싼 비용으로 효과를 톡톡히 내는 가성비 높은 검진 항목을 알아봤다.

[30대]

▲위내시경=위(胃)는 스트레스나 불규칙한 식습관에 취약하다. 국가에서는 위내시경 검사를 40대부터 지원하지만, 생활습관이 안 좋다면 30대라도 위내시경을 받아볼 것을 추천한다. 건국대병원 건강의학과 심은영 교수는 "위암이 아니더라도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 감염 여부를 확인하고 치료를 시작할 수 있다"고 말했다. 국내 한 대학병원이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 감염 검사를 받은 성인 1만553명을 조사했더니, 20대의 감염률은 22.6%였는데 30대는 47.3%로 증가했다. 위내시경 검사는 5만~6만원이 들고, 수면 요법을 실시할 경우 7만원 정도가 추가된다.

▲풍진바이러스 검사=임신 계획이 있는 30대 여성이라면 혈액 검사 시 3만~4만원 정도의 비용을 더 내서 풍진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확인하자. 풍진바이러스에 감염되면 기형아 출산 가능성이 높다.

▲간염 항체 검사기본 혈액검사 시 비용을 더 내면 A형·B형 간염 항체가 있는지 확인할 수 있다. 각각 1만~5만원 정도 든다. 항체가 없으면 백신을 맞아야 한다.

 

[40대]

▲경동맥 초음파=40대 이상이면서 고혈압·이상지질혈증·당뇨병 등 만성질환이 있거나 흡연하는 사람이라면 경동맥 초음파 검사를 실시하는 게 좋다. 뇌졸중을 유발하는 경동맥협착증을 발견하기 위해서다. 머리로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인 경동맥은 온몸의 혈관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바로미터로, 경동맥협착증을 모르고 놔두면 경동맥이 점점 좁아지다가 뇌로 가는 혈류가 막혀 결국 뇌졸중이 발생한다. 협착증이 있으면 약물 치료나 생활습관 교정을 시작하고, 1~2년에 한 번씩 정기적으로 검사를 받는 게 좋다. 비용은 5만~10만원이다.

▲대장내시경=대사증후군(비만·고혈압·이상지질혈증 등) 남성은 대장내시경 검사를 추천한다. 국가에서는 40대부터 분변잠혈검사를 해주지만, 이는 대장암으로 이어지는 용종을 잡아내는 데 한계가 있다. 수면 대장내시경 검사 비용은 15만원 내외이며, 용종이 없으면 5년에 한 번씩 받으면 된다.

▲유방·갑상선 초음파=여성은 유방 초음파 검사를 권한다. 40대부터 국가암검진으로 유방촬영술을 시행하지만, 이 검사는 직경 2㎝ 이상의 큰 암덩이만 발견할 수 있다. 이대목동병원 건강증진센터 김정숙 센터장은 “초경 연령이 빨라지고, 출산 시기는 늦어져 젊은 층의 유방암 위험이 커졌다”며 “유방촬영술보다 정밀하게 볼 수 있는 초음파를 추가로 받으면 암 조기 발견에 도움 된다”고 말했다. 비용은 10만원 선이다. 갑상선 초음파 검사도 추천한다. 5만~10만원으로, 갑상선의 염증·결절·암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50대]

▲골밀도 검사=골밀도 검사는 50대부터 미리 받는 게 좋다. 골다공증 진료 인원은 50대부터 급증한다. 골다공증 전체 진료 인원 중 40대 이하 비율은 3.5%인데, 50대는 18.1%나 된다. 강북삼성병원 건진센터 김형상 교수는 “자신의 골밀도 상태를 빨리 확인하고, 골다공증이 생기거나 더 심해지지 않도록 생활습관을 교정해야 노년기에 골절로 고생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검사 비용은 5만원 선이다.

▲저선량 폐 CT=55세 이상이거나 흡연자는 저선량 폐 CT(컴퓨터단층촬영) 검사를 고려해보자. 폐암 조기 발견에 도움이 된다. 폐암은 2㎝부터 2기로 진단하는데, 생존율이 1기의 절반 이하로 낮아져서 조기에 잡아내야 한다. 보건복지부는 시범사업으로 55~74세 30갑년 흡연자(30년간 하루 한 갑을 피웠거나 15년간 하루 두 갑을 피운 사람 등)에게 무료로 폐암 검사를 해준다. 시범사업 참여 기관(국립암센터, 가천대길병원, 강원대병원, 부산대병원, 서울대병원, 아주대의료원, 울산대병원, 제주대병원, 충남대병원, 칠곡경북대병원, 화순전남대병원, 경희대의료원, 고대구로병원, 전북대병원)이나 보건소 금연클리닉에 문의하면 된다. 일반 검진 기관에서 받으면 15만원 정도 든다.

 

[60대 이상]

▲전립선 초음파=남성은 전립선 초음파를 받을 것을 권한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전립선암 환자의 43.8%가 70대다. 전문가들은 전립선암뿐 아니라 전립선비대증도 발견할 수 있으므로 60대 이상이라면 전립선 초음파 검사를 꼭 받으라고 말한다. 비용은 5만원 내외다.

▲수면 질·영양 검사=병원에서 기기를 받아와 집에서 잘 때 부착해 수면 질(質)을 확인하는 검사(5만원 선)나 모발·혈액으로 영양 상태를 확인하는 검사(5만~10만원) 등을 받으면 현재 자신이 얼마나 잘 자고 있는지, 얼마나 잘 먹고 있는지 등을 파악할 수 있다. 검사 결과에 따라 생활습관을 교정하면 인생 후반기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다.


출처 :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2/07/2017120700167.html?Dep0=health&Dep1=main&Dep2=top


 

덧글 달기

이전글  당뇨병 환자가 췌장암 검사를 받아야 하는 이유
다음글  자궁경부암에 대해 알아야 할 4가지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자료 연재 공지 : 미국 국립암연구소의 자료 연재 공지 관리자 2017-01-03 3906
항암제의 모든 것! 궁금증을 풀어드립니다! yjj3290 2015-05-07 14198
20892 치밀유방·증가음염…유방암 검진결과 어떤 의미일까? 관리자 2017-12-11 1
20891 당뇨병 환자가 췌장암 검사를 받아야 하는 이유? 관리자 2017-12-11 1
20890 [유용하 기자의 사이언스톡] 알콜중독 치료제로 암을 치료한다고? 관리자 2017-12-11 1
20889 초음파로 암세포만 사멸 유도, 피부 절개 안 해 빨리 회복 관리자 2017-12-11 2
20888 순환기약물의 간암 예방 효과 착시인가 실제인가? 관리자 2017-12-11 2
20887 조기 발견이 곧 치료인 '대장암', 의심 증상은? 관리자 2017-12-08 10
20886 당뇨·치매·간암 등 질환예측, 연말부터 가능할까? 관리 2017-12-08 10
20885 “대장암, 발병 부위 따라 증상 달라… 조기 발견이 최선입니다” 관리자 2017-12-08 14
20884 혈액 끈적이게 하는 '콜레스테롤', 싹 빼내는 방법 관리자 2017-12-08 16
20883 비타민 C가 혈액암 줄기세포 사멸 관리자 2017-12-08 14
20882 '천연 항생제' 프로폴리스, 주의해야 할 사람은? 관리자 2017-12-08 7
20881 “1년에 6번 넘으면...” 염색한 여성 '유방암' 걸릴 확률 높다 관리자 2017-12-08 14
20880 항암치료시 생길 수 있는 부작용 관리자 2017-12-07 19
20879 자궁경부암 사망률 알려진 것보다 높다(연구) 관리자 2017-12-07 14
20878 자궁경부암에 대해 알아야 할 4가지 관리자 2017-12-07 14
20877 뻔한 건강검진? 10만원 추가해 '가성비' 확 높여볼까 관리자 2017-12-07 15
20876 당뇨병 환자가 췌장암 검사를 받아야 하는 이유 관리자 2017-12-07 13
20875 [화제의 연구] “추운 나라일수록 암 발병률 높다” 관리자 2017-12-07 14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