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HOME > NCI 번역자료 > 예방 > 암의 예방①


육체적 활동과 암 예방(Physical Activity and Cancer)
관리자 2012-08-20 오전 11:13:50




갱신 : 2016-12-26

 

Physical Activity and Cancer

육체적 활동(운동)과 암 예방

 

Key Points

Physical activity is a critical component of energy balance, the term researchers use to describe how weight, diet, and physical activity influence health (see Questions 1, 2, and 3).

There is strong evidence that physical activity is associated with reduced risk of cancers of the colon and breast (see Questions 4 and 5).

Several studies have also reported links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reduced risk of endometrial (lining of the uterus), lung, and prostate cancers (see Questions 6, 7, and 8).

Current National Cancer Institute-funded studies are exploring the role of physical activity in cancer survivorship and quality of life, cancer risk, and the needs of populations at increased risk (see Questions 9, 10, 11, and 12).

요점

• 운동은 연구자들이 어떻게 체중, 식사 및 운동이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설명하는데 사용하는 용어인 에너지 균형의 대단히 중요한 구성요소이다.

• 운동은 결장암과 유방암의 위험 감소와 연관성이 있다는 강력한 증거가 있다.

• 몇 건의 연구보고에 의하면, 운동과 자궁내막, 폐 및 전립선 암의 위험감소의 연관성을 보고하고 있다. 현재 美 국립 암 연구소의 자금지원을 받은 수 건의 연구들이 암의 생존과 삶의 질, 암의 위험 그리고 위험도가 증가된 사람들의 필요사항과 관련된 운동의 역할을 탐구하고 있다.

 

 

1.What is physical activity?

Physical activity is any bodily movement produced by skeletal muscles; such movement results in an expenditure of energy. Physical activity is a critical component of energy balance, a term used to describe how weight, diet, and physical activity influence health, including cancer risk.

운동(육체적 활동)은 무엇인가?

육체적 활동이란 골격근에 의해 만들어지는 어떤 신체적 움직임이다.

이런 움직임은 에너지의 소모로 귀결된다.

육체적 활동이란, 체중과 식사 그리고 육체적 활동이 어떻게 암의 위험을 포함한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지를 설명하는데 이용하는 용어인 에너지의 균형에 불가결한 구성요소이다.

 

 

2.How is physical activity related to health?

Researchers have established that regular physical activity can improve health by:

Helping to control weight.

Maintaining healthy bones, muscles, and joints.

Reducing the risk of developing high blood pressure and diabetes.

Promoting psychological well-being.

Reducing the risk of death from heart disease.

Reducing the risk of premature death (1).

In addition to these health benefits, researchers are learning that physical activity can also affect the risk of cancer. There is convincing evidence that physical activity is associated with a reduced risk of cancers of the colon and breast. Several studies also have reported links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a reduced risk of cancers of the prostate, lung, and lining of the uterus (endometrial cancer). Despite these health benefits, recent studies have shown that more than 50 percent of Americans do not engage in enough regular physical activity (2).

육체적 활동이 건강과 어떤 관계가 있나?

연구자들은 규칙적인 육체적 활동은 아래사항에 의하여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음을 밝혀내었다.

∙ 체중조절에 도움이 됨으로써

∙ 건강한 골격과 근육 및 관절을 유지함으로써

∙ 고혈압과 당뇨의 발병위험을 줄임으로써

∙ 심리적 웰빙을 증진함으로써

∙ 심장병으로 인한 사망위험을 감소 시킴으로써

∙ 때이른 죽음의 위험을 감소시킴으로써

이런 건강상의 혜택 이외에도, 연구자들은 운동이 암의 위험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배우고 있다. 운동은 결장과 유방의 암 위험감소와 깊은 연관성이 있음에 대한 확실한 증거가 있다.

몇 건의 연구에서 운동과 전립선, 폐 및 자궁내막의 암 위험 감소간의 관련성에 대한 보고를 하였다. 이러한 건강상의 이점에도 불구하고, 최근의 연구에 의하면 50% 이상의 미국인들이 충분하고 규칙적인 신체활동에 참여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3.How much physical activity do adults need?

The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CDC) recommend that adults “engage in moderate-intensity physical activity for at least 30 minutes on five or more days of the week,” or “engage in vigorous-intensity physical activity for at least 20 minutes on three or more days of the week” (1). Examples of moderate-intensity and vigorous-intensity physical activities can be found on the CDC Physical Activity Web site at http://www.cdc.gov/nccdphp/dnpa/physical/pdf/PA_Intensity_table_2_1.pdf on the Internet.

 성인들은 얼마나 많은 운동을 해야 하나?

질병관리 및 예방센터(CDC)는 성인들은 적절한 강도의 운동을 매주 5일 이상 적어도 한번에 30분 이상하거나 격렬한 강도의 운동을 주 3일 이상 적어도 20분 동안 할 것을 권장한다.

적정강도와 격렬한 강도의 신체활동의 예는 CDC의 신체활동 웹사이트

http://www.CDC.gov/nccdphp/dnpa/physical/pdf/paintensitytable2/pdf 상에서 볼 수 있다.

 

 

4.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colon cancer risk?

Colorectal cancer has been one of the most extensively studied cancers in relation to physical activity, with more than 50 studies examining this association. Many studies in the United States and around the world have consistently found that adults who increase their physical activity, either in intensity, duration, or frequency, can reduce their risk of developing colon cancer by 30 to 40 percent relative to those who are sedentary regardless of body mass index (BMI), with the greatest risk reduction seen among those who are most active (3–7). The magnitude of the protective effect appears greatest with high-intensity activity, although the optimal levels and duration of exercise are still difficult to determine due to differences between studies, making comparisons difficult. It is estimated that 30 to 60 minutes of moderate to vigorous physical activity per day is needed to protect against colon cancer (6, 7). It is not yet clear at this time whether physical activity has a protective effect for rectal cancer, adenomas, or polyp recurrence (3).

Physical activity most likely influences the development of colon cancer in multiple ways. Physical activity may protect against colon cancer and tumor development through its role in energy balance, hormone metabolism, insulin regulation, and by decreasing the time the colon is exposed to potential carcinogens. Physical activity has also been found to alter a number of inflammatory and immune factors, some of which may influence colon cancer risk.

신체활동과 결장암 위험간의 관계는 어떠한가?

결장암(대장직장암)은 신체활동과 관련하여 50건 이상의 연구에서 결장암과 신체활동의 연관성을 조사하는 등 가장 강도 높게 연구된 암 중의 하나이다. 미국과 전 세계의 많은 연구를 통하여 일관성 있게 밝혀낸 바는, 강도나 기간 혹은 빈도 중 어느 것이든 그들의 신체활동을 증가시키는 성인들은 가장 활동적인 사람들 가운데서 최대의 위험감소가 보이면서, 체질량 지수와 관계없이 앉아서 일하는 사람들과 비교해보면 30내지 40퍼센트로 결장암 발병의 위험성을 감소시킬 수 있다. 비록 운동의 최적레벨과 기간은 연구마다 서로 다르기 때문에 비교를 어렵게 만들지만, 보호효과의 강도는 고강도활동과 함께 최상으로 나타난다. 결장암으로부터 보호를 받으려면 매일 30분 내지 60분의 적정한 운동강도에서 격렬한 신체활동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추정된다.

현 시점에는 운동이 직장암과 선암, 혹은 용종의 재발에 대한 보호적 효과가 있는지는 아직 명확하지 않다. 운동은 여러 가지 방식으로 직장암의 발병에 영향을 끼치는 것 같다. 운동은 에너지 밸런스와 호르몬 대사, 인슐린 조절에서의 어떤 역할과 직장이 잠재적인 발암물질에 노출되는 시간을 단축함으로써 직장암과 종양 형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운동은, 직장암 위험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염증과 면역인자의 수를 바꿀 수 있음도 알아내었다.

 

 

5.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breast cancer risk?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breast cancer incidence has been extensively studied, with over 60 studies published in North America, Europe, Asia, and Australia. Most studies indicate that physically active women have a lower risk of developing breast cancer than inactive women; however, the amount of risk reduction achieved through physical activity varies widely (between 20 to 80 percent) (6, 7). Although most evidence suggests that physical activity reduces breast cancer risk in both premenopausal and postmenopausal women (6), high levels of moderate and vigorous physical activity during adolescence may be especially protective. Although a lifetime of regular, vigorous activity is thought to be of greatest benefit, women who increase their physical activity after menopause may also experience a reduced risk compared with inactive women. A number of studies also suggest that the effect of physical activity may be different across levels of BMI, with the greatest benefit seen in women in the normal weight range (generally a BMI under 25 kg/m-squared) in some studies. Existing evidence shows a decreasing risk of breast cancer as the frequency and duration of physical activity increase. Most studies suggest that 30 to 60 minutes per day of moderate- to high-intensity physical activity is associated with a reduction in breast cancer risk (4, 6).

Researchers have proposed several biological mechanisms to explain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breast cancer development. Physical activity may prevent tumor development by lowering hormone levels, particularly in premenopausal women; lowering levels of insulin and insulin-like growth factor I (IGF-I), improving the immune response; and assisting with weight maintenance to avoid a high body mass and excess body fat (7).

운동과 유방암 위험 간의 관계는 무엇인가?

신체활동과 유방암 신발병과의 관계는 북미, 유럽, 아시아 및 호주에서 60건 넘게 출간될 만큼 가장 심도 있게 연구되었다.

대부분의 연구가 나타내 보여주는 바는 신체적으로 활동적인 여성들이 비활동적 여성들보다 유방암 발병의 위험이 낮았다. 그러나 운동을 통하여 얻어진 위험감소의 수치는 폭넓게 다양했다(20~80% 사이)

대부분의 증거는 신체활동이 폐경 전과 폐경 후 여성들 모두에게 유방암의 위험을 낮춘다는 것을 보여 주지만, 청소년기에 적절한 강도와 격렬한 강도의 신체활동을 많이 하면 특별히 보호적이다.

규칙적이고 격렬한 활동의 수명이 가장 큰 혜택이라고 생각되지만, 폐경 후에도 자신들의 신체활동을 증가시키는 여성들 역시 비활동적인 여성들과 비교해 볼 때 위험이 감소되는 것을 경험한다.

얼마 간의 연구에서도 신체활동의 효과는, 정상체중 범위(일반적으로 BMI/체질량지수 ㎡당 25kg 이하) 내에 있는 여성들에게서 가장 큰 혜택이 보이면서, BMI 레벨에 따라서 다르다는 것을 시사했다. 현존하는 증거들도 신체활동의 빈도와 기간이 증가할수록 유방암의 위험이 줄어든다는 것을 보여준다. 대부분의 연구결과, 적정강도에서 고강도 운동을 하루에 30분에서 60분 정도 하는 것은 유방암 위험감소와 연관이 있음을 시사했다.

연구자들은 신체활동과 유방암 발병 간의 관계를 설명하기 위해 몇 가지의 생물학적 메커니즘을 제안하였다. 즉 운동은, 특히 폐경 전 여성들에 있어 호르몬의 수치를 낮춤으로써 암 발병을 예방할 수 있다. – 인슐린과 인슐린 같은 성장인자(IGF-1)의 수치를 낮춤으로써, 면역반응을 향상시킴으로써, 그리고 고체질과 과다체지방을 피하기 위해 체중조절을 도움으로써…

 

 

6.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risk of endometrial cancer?

About 20 studies have examined the role of physical activity on endometrial cancer risk. The results suggest an invers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endometrial cancer incidence. These studies suggest that women who are physically active have a 20 percent to 40 percent reduced risk of endometrial cancer (6), with the greatest reduction in risk among those with the highest levels of physical activity. Risk does not appear to vary by age (4).

Changes in body mass and changes in the levels and metabolism of sex hormones, such as estrogen, are the major biological mechanisms thought to explain the association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endometrial cancer. However, fewer than half of the studies in this area have also adjusted for the potential effect of postmenopausal hormone use, which may increase the risk of endometrial cancer. A few studies have examined whether the effect of physical activity varies according to the weight of the woman, but the results have been inconsistent.

신체활동과 자궁내막암 간의 관계는 어떠한가?

약 20건의 연구에서 자궁내막암 위험에 대한 신체활동의 역할을 조사하였다. 그 결과는 신체활동과 자궁내막암 신발병간의 역비례 관계임을 제시했다. 이러한 연구가 제시한 바는 신체적으로 활동적인 여성들이 자궁내막암 위험을 20내지 40퍼센트 감소시켰으며, 특히 신체 활동의 강도가 가장 높은 수준의 여성들 가운데서 위험도 감소가 가장 컸었다. 위험도는 연령대에 따른 다양화는 나타나지 않았다.

체질량의 변화와 에스트로겐 같은 성호르몬의 대사 및 레벨의 변화는 운동과 자궁내막암 간의 연관성을 설명해주는 것으로 생각되는 중요한 생물학적 메커니즘이다. 그러나 이 분야의 연구의 절반 이하가 자궁내막암의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는 폐경 후 호르몬 사용의 잠재적 효과에 대하여 조정을 하였다. 몇 건의 연구에서 신체활동의 효과가 여성의 체중에 따라서 다양했는지 여부를 조사했다. 그러나 결과는 일관성이 없었다.

 

 

7.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lung cancer risk?

At least 21 studies have examined the impact of physical activity on the risk of lung cancer. Overall, these studies suggest an inverse association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lung cancer risk, with the most physically active individuals experiencing about a 20 percent reduction in risk (4, 6). An analysis of many existing studies found evidence that higher levels of physical activity protect against lung cancer, but was unable to fully control for the effects of smoking or respiratory disease in estimating the magnitude of the potential benefit (6, 8).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lung cancer risk is less clear for women than it is for men.

신체활동과 폐암 위험간의 관계는 어떠한가?

적어도 21건의 연구가 폐암위험에 관한 신체활동의 영향을 조사하였다. 종합적으로, 이런 연구들은 가장 신체적으로 활동적인 사람들이 약 20%정도 위험도 감소를 경험하면서, 신체활동과 폐암 위험 간 역비례 관계를 시사했다.

많이 있는 연구자료를 분석해서 발견한 증거는 신체활동이 많을수록 폐암에 대해 보호를 하지만, 잠재적 혜택의 강도를 평가하는데 있어 흡연의 효과를 충분히 조절할 수 없다. 호흡기 질병이나 신체활동과 폐암위험 간의 관계는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덜 분명하다.

 

 

8.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risk of prostate cancer?

Research findings are less consistent about the effect of physical activity on prostate cancer, with at least 36 studies in North America, Europe, and Asia. Overall, the epidemiologic research does not indicate that there is an invers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prostate cancer (4, 7). Although it is possible that men who are physically active experience a reduction in risk of prostate cancer, the potential biological mechanisms that may explain this association are unknown, but may be related to changes in hormones, energy balance, insulin-like growth factors, immunity, and antioxidant defense mechanisms (7). One recent study suggested that regular vigorous activity could slow the progression of prostate cancer in men age 65 or older (9).

신체활동과 전립선암의 위험 간의 관계는 어떠한가?

북미와 유럽 및 아시아에서 적어도 36건의 연구에서 보듯이 전립선암에 대한 신체활동의 효과에 대한 연구결과는 일관성이 덜하다. 종합적으로 역학적 연구를 해보니, 신체활동과 전립선암 간의 역비례 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제시하지 않는다.

비록 신체적으로 활발한 사람이 전립선암의 위험 감소를 경험하지만, 이 연관성을 설명할 수 있는 잠재적인 생물학적 메커니즘은 알려져 있지 않다. 그러나 아마도 호르몬의 변화, 에너지 균형, 인슐린 같은 성장인자, 면역 및 항산화 방어 메커니즘에 관련이 있을지 모른다. 최근의 한 건의 연구는 규칙적인 격렬한 활동은 65세 이상 남성의 전립선암 진행을 늦출 수 있다는 사실을 시사하였다.

 

 

9.How might physical activity affect cancer survivorship?

Research indicates that physical activity after a diagnosis of breast cancer may be beneficial in improving quality of life, reducing fatigue (7), and assisting with energy balance. Both reduced physical activity and the side effects of treatment have been linked to weight gain after a breast cancer diagnosis. One study found that women who exercised moderately (the equivalent of walking 3 to 5 hours per week at an average pace) after a diagnosis of breast cancer had improved survival rates compared with more sedentary women. The benefit was particularly pronounced in women with hormone responsive tumors (10). Another study found that a home-based physical activity program had a beneficial effect on the fitness and psychological well-being of previously sedentary women who had completed treatment for early-stage through stage II breast cancer (11). Increasing physical activity may influence insulin and leptin levels and influence breast cancer prognosis. Although there are several promising studies, it is too early to draw any strong conclusions regarding physical activity and breast cancer survival.

Two additional studies have suggested a protective association of physical activity after colon cancer diagnosis and survival. Researchers examined the relationship between levels of physical activity both before and after a diagnosis of colon cancer in two different observational studies. Whereas levels of pre-diagnosis physical activity were not related to survival, participants with higher levels of physical activity post-diagnosis were less likely to have a cancer recurrence and had increased survival (12). Although these studies suggest protective effects of physical activity, more research is needed to understand what levels of physical activity provide these benefits.

신체적 활동은 암 생존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나?

유방암 진단 후 신체활동은 삶의 질 향상과 피로의 경감 및 에너지 균형을 돕는데 이점이 있을 수 있다고 연구자들이 시사했다. 감소된 신체활동과 치료의 부작용이 유방암 진단 후 체중증가와 연관이 있다.

한 연구에서 발견한 사실은 유방암 진한 후 적당하게 운동을 한(평균 보속으로 주당 3내지 5시간 걷기에 상당한)여성들은 보다 앉아 있는 여성들보다 생존율이 향상되었다. 이점(혜택)은 호르몬 반응 종양이 있는 여성들에게서 특히 발표되었다. 다른 연구에서는 가정을 거점으로 한 신체활동 프로그램이 초기 내지 2기 유방암 치료를 마치기 전에는 앉아만 있던 여성들의 신체단련과 심리적 웰빙(행복)에 유익한 영향을 미쳤다.

증가하는 신체활동은 인슐린과 랩틴(체지방 용해물질)의 수치에 영향을 미치고 또 유방암 예후에도 영향을 미친다. 비록 몇 건의 유망한 연구가 있지만, 운동과 유방암 생존에 관한 어떤 강력한 결론을 도출하기에는 아직 너무 이르다.

2건의 추가적인 연구에서는 결장암 진단 후 신체활동과 생존에 보호적 연관성을 시사했다. 연구자들은 두 개의 각기 다른 관찰연구에서 결장암 진단을 전후한 신체활동의 수치(레벨)간의 관계를 조사하였다. 진단 전 신체활동의 수치는 생존과 아무 연관이 없는 반면, 진단 후 높은 수준의 신체활동에 참여한 사람들은 암의 재발이 덜하고 생존이 증가 되었다. 비록 이러한 연구들이 신체활동의 보호적 효과를 시사하고 있지만, 어떤 수준의 신체활동이 이러한 이점을 제공하는지 이해하기 위해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10.Is the National Cancer Institute (NCI) exploring the role of physical activity in the prognosis and quality of life of cancer patients?

NCI-funded studies are exploring the ways in which physical activity may improve the prognosis and quality of life of cancer patients and survivors. For more information about current research in this area, please visit NCI’s Cancer Survivorship Research Web site at http://cancercontrol.cancer.gov/ocs on the Internet.

국립 암 연구소(NCI)는 암환자의 예후와 삶의 질에 있어 신체활동의 역할을 탐구하고 있나?

NCI가 자금지원을 한 연구에서 신체활동이 암환자와 생존자의 예후와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법들을 탐구하고 있다.

이 분야의 현재 연구에 대한 더 많은 정보가 필요하면 NCI의 암 생존연구 웹사이트

http://cancercontrol.cancer.gov/ocs를 보라.

 

11.Is NCI studying the role of physical activity in cancer risk?

A number of NCI-funded studies are answering questions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physical activity and the risk of developing cancer. NCI has established the Transdisciplinary Research on Energetics and Cancer (TREC) initiative, which links four research centers investigating how energy balance and physical activity modify the risk of cancer and influence the process of carcinogenesis. The TREC initiative also incorporates a broad range of scientists, ranging from experts in basic biological science to those with expertise in community behavioral interventions to increase physical activity. This combination of scientists and expertise will allow exploration of the role of physical activity across the full spectrum of cancer prevention. More information about TREC can be found at http://cancercontrol.cancer.gov/trec/ on the Internet.

암 위험에 있어 신체활동의 역할을 NCI는 연구하고 있나?

상당 수의 NCI가 자금을 댄 연구에서 신체활동과 암 발병위험간의 관계에 대한 질문에 답하고 있다.

NCI는 “에너지학과 암에 관한 다학제 연구 계획(TREC)”을 설립하였다. TREC는 어떻게 에너지 균형과 신체활동이 암의 위험을 바꾸며, 발암과정에 영향을 미치는가를 조사하는 4개의 연구기관을 연결하고 있다. TREC계획은 광범위한 범위의 과학자들을 망라하고 있는데, 그 범위는 신체활동 증가를 위한 기초생물학 전문가에서부터 지역사회내의 행동조정을 전문으로 하는 전문가까지다.

이런 과학자와 전문가의 결합은 암 예방이란 전 영역에 걸쳐 신체활동의 역할을 탐구하는 것을 가능하게 해준다. TREC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인터넷의 http://cancercontrol.cancer.gov/TREC에서 볼 수 있다.

 

 

 

12.Do any of these studies focus on special populations who are at increased risk of cancer?

NCI funds a number of research projects and interventions aimed at helping vulnerable populations reduce their risk of cancer by becoming more active, changing their nutritional behavior, and/or maintaining an optimal weight. Populations included in these projects include multiethnic working poor populations, African American women, rural communities, overweight or obese individuals, and cancer survivors. Several NCI-funded studies have started examining the factors related to long-term behavior change and increases in physical activity.

NCI is supporting national and regional surveys, as well as research methodology development, to gain more accurate information about physical activity across all age groups and diverse populations, as defined by race, ethnicity, income, and other factors known to influence levels of physical activity. This information will help identify groups who may benefit from programs to increase physical activity.

이런 연구들은 암의 위험성이 증가하고 있는 특별한 사람들에게 초점을 맞추고 있나?

NCI는 암에 취약한 사람들이 보다 활동적으로 변하고 자신들의 영양섭취 행위를 변화시키고 혹은 최적의 체중을 유지함으로써 자신들의 암의 위험을 감소시키는데 도움이 되도록 연구계획과 개입치료 등을 하는 것을 자금지원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에 참가한 사람들은 다민족, 일하고 있는, 가난한 사람들이다. 즉 아프리카계 미국인, 농촌지역, 과체중 혹은 비만인 개인들과 암 생존자들이다. 몇 개의 NCI가 자금 지원한 연구는 장기간에 걸친 행동변화와 신체활동의 증가와 관련된 여러 가지 요소들을 조사하기 시작했다.

모든 연령대와 인종, 민족, 수입 및 신체활동의 수준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진 다른 요소로 정의되는 다양한 집단에 대한 신체활동의 정확한 정보를 얻기 위해, NCI는 연구방법론 개발뿐만 아니라 국가적, 지역적 조사를 지원하고 있다.

댓글쓰기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이 없습니다.
목록